프랑스 프리미엄 스킨 케어 - 올랑


프랑스를 대표하는 럭셔리 스킨케어 브랜드 올랑은 1947년 설립되었습니다.

일명 “귀족 화장품"이라는 별칭으로 잘 알려져 있는 올랑은 지난 70여 년간 최고급 

뷰티케어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고 있으며 현재 전 세계 70여 개 국  2500 매장에서

판매 중입니다 (향수 포함)

   시슬리 창업자인 도르나도 백작 가문의 역작


   올랑은 나폴레옹 시대부터 유서 깊은 가문이었고, 프랑스 화장품을 글로벌 명품

   반열에 올려놓은 것으로 평가받는 도르나도 가문이 처음 창업한 브랜드입니다


  1976년 시슬리를 창업 (인수)한 위베르 도르나도 백작 (前시슬리 회장)이 형인

  미셀 도르나도와 함께 1952년 프리미엄 스킨케어 브랜드인 올랑을 먼저 설립

  하였습니다


  위베르 도르나도의 아버지 기욤 도르나도는 1932년 랑콤 브랜드 창업에 관여할

   정도로 오늘날 프랑스 화장품 브랜드의 명성을 있게 한 명문 집안입니다.


올랑 브랜드 탄생의 비밀


올랑은 19세기 유럽 소설 마르셀 프루스트의 “잃어버린 시간을 찾아서"에 나오는 여주인공 게르망 공작부인 

오리안느 (Orianne)에서 영감을 받아 만들졌습니다.


오리안느는 귀족의 기품 있는 자태와 풍부한 감성을 갖춘 여인으로 당시 프랑스 부르주아 계층의 품격 있고 우아한

아름다움을 나타내는 아이콘인 그녀의 이름을 운율감 있게 변형하였습니다,


이후 올랑이라는 이름은 엘레강스, 즉 우아함과 아름다움의 상징이 되었습니다.   


올랑 브랜드 아이콘, B21 크림


올랑의 시그너쳐 제품인 B21 크림은 프랑스 최초로 과학적 연구에 기반을 둔 프레스티지 제품으로 알려져있습니다.


브랜드 창립 21주년인 1968년 올랑은 브랜드 정수를 담은 B21 크림을 런칭 하였고, 

이 크림은 당시 세계에서 가장 비싼 크림으로 화제를 모은 후 이후 지금까지 레전드

크림으로 각광받고 있습니다.


B21 크림은 런칭 당시 [화장품 계의 프랑스 혁명]이라고 불릴 정도로 센세이션을 일으켰습니다.

 

B21 크림은 브랜드 창립 21주년 기념, 21가지 바이오 성분, 21살의 아름다운 피부로

되돌린다는 브랜드 철학이 담겨져 있습니다.



올랑의 글로벌 프리미엄 파트너


올랑은 프랑스 라파예트 백화점, 미국의  니먼마커스, 버그더프굿맨, 독일의 더글러스,일본 다카시야마 백화점 등 세계 프리미엄 채널에서 유통되고 있습니다.

올랑 Beauty Institute Paris


올랑은 과학적 연구를 바탕으로 스킨케어 제품을 개발한 최초의 브랜드로 알려져 있습니다.


현재도 프랑스 중심부인 빅토르 위고 가 (Victor Hugo Avenue)에 6500여 평방미터 규모의

   올랑 뷰티 Institute를 두고, 혁신적인 제품 연구를 비롯하여 세계 각지의 프레스티지 파트너와 협력하고 있습니다.